드림스텝뉴스

성매매 피해 아동 · 청소년의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서 성장과 참여를 지원고자 합니다.

드림스텝뉴스

부산 성매매 피해아동 지원 ‘드림스텝센터’ 문 연다

  • 관리자 (gyb2021)
  • 2021-05-25 12:27:00
  • hit83
  • vote0
  • 119.198.108.43

성매매 피해 아동과 청소년들을 전담 발굴·관리·지원하는 지역전담지원센터가 문을 연다.

부산시는 성매매 피해 아동·청소년 지원센터인 ‘드림스텝(Dream Step)’을 16일 개소한다고 밝혔다.

 

부산 사상구 청소년종합지원센터 내에 위치하는 이 센터는 성매매 피해 아동과 청소년을 조기 발굴하고 긴급 구조, 상담·치료 회복하는 역할을 맡는다. 자립·자활 역량 강화, 사례 관리 등을 통해 피해 아동은 성인이 될 때까지 상담, 의료, 법률, 학업, 주거 등에 관한 지원과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지난해 11월 개정된 청소년성보호법에 따라 올해부터 전국에 17개소의 지역전담지원센터가 설치, 운영된다. 드림스텝도 이 중 하나다. 앞으로 경찰이 성 착취 피해를 당한 아동이나 청소년을 발견하면 지자체에 통보하고, 지자체는 지역전담지원센터와 연계해 아동을 지원한다.

 

부산시는 지난해 12월부터 공모를 진행해 학교법인 ‘박영학원’을 위탁기관으로 선정했다. 3명의 상담원이 상주하며 1억 2400만 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드림스텝센터는 직접 방문하거나 전화(051-303-9623, 9626), 인스타그램(busan_dreamstep)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아동·청소년을 상대로 한 성매매 범죄를 근절하기 위해 경찰, 청소년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성매매 상담소 등 관련 기관, 단체와 긴밀히 연계하겠다”며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는 도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준영 기자 jyoung@busan.com



[출처] - 부산일보 

[원문링크] - http://www.busan.com/view/busan/view.php?code=2021031609464196001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